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KBS 2TV '웰컴 투 코미디'(사진=홈페이지)


[이데일리 SPN 박미애기자] 정통 콩트 코미디의 부활을 예고하며 화제가 된 파일럿 프로그램 '웰컴 투 코미디'가 다소 아쉬운 성적표를 받아냈다.

TNS미디어코리아에 따르면 6일 방송된 KBS 2TV '웰컴 투 코미디'는 시청률 9.7%를 기록했다.

이는 지상파에서 콩트 코미디가 거의 전무하다시피 한 방송 현실을 고려하면 나름 선전한 수치지만 기존 이 시간대 전파를 타는 '부부클리닉 사랑과 전쟁'(이하 '사랑과 전쟁')이 평소 10% 이상의 시청률을 기록했던 것과 비교하면 아쉬운 성적이다. '사랑과 전쟁'은 지난 2월27일 방송에서 시청률 12.2%를 나타냈다.

하지만 '웰컴 투 코미디'는 같은 시간대 방송되는 경쟁예능프로그램 MBC '오늘 밤만 재워줘'가 기록한 6.9%보다 2.8%포인트 높은 수치로 꼴찌를 면했다.
 
또 11.5%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SBS '절친노트'와 1.8%포인트 차이로 그 격차가 크지 않아 고정 편성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ABG닐슨미디어리서치에서 '웰컴 투 코리아'는 8.7%를 기록했다.

Posted by 나에게오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