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IMGALT-->


[맥스무비=컨텐츠팀] <실종>이 3월 셋째 주 가장 보고 싶은 영화로 선정됐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맥스무비에서 지난 3월 2일부터 6일까지 ‘3월 3주차 개봉작 중 가장 보고 싶은 영화는?’이란 주제로 설문을 진행했다. 이 설문은 1, 2차에 걸쳐 진행되었으며 응답자는 총 6,258명이었다. 본 기사에서 언급하는 설문의 점유율은 개봉일이 변경되지 않은 영화만으로 재집계 한 것으로, 실제 설문의 투표율과 다르다.

1차와 2차 설문을 합산한 결과 영화 <실종>은 37.66%(2,357명)가 선택해 1위를 차지했다. 실종된 여동생을 찾기 위해 추적에 나선 언니 현정(추자현)과 연쇄 살인마 핀곤(문성근)의 사투를 그린 스릴러로, <올가미>, <손톱> 등의 김성홍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2위는 <슬럼독 밀리어네어>가 29.43%(1,842명)로 차지했다. 제81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10개부문에 노미네이트 되어 8개 부문을 수상해 화제가 된바 있다.

3위는 다코타 패닝이 출연하는 리얼 초능력액션 <푸시>가 13.31%(833명)로 차지했고, 4위는 6.04%(378명)의 지지를 얻은 클린트 이스트우드의 <그랜 토리노>가 올랐다.

이어 <엘레지> 5.11%(320명), <도쿄 소나타> 3.84%(240명), <할매꽃> 2.60%(163명), <단지 유령일 뿐> 2.00%(125명) 순이었다.

<!--IMGALT-->

한편, <푸시>는 1차 설문에서는 7.58%(252명)를 기록했지만 2차 설문에서는 19.82%(581명)로 12,24% 포인트 상승한 수치를 기록했다. <실종>과 <슬럼독 밀리어네어>는 1차보다 2차에서 각각 10,16% 포인트, 11.23% 포인트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하지만 순위 변동은 없었다.

Posted by 나에게오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