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진/JYP>

캄보디아 여성그룹이 원더걸스의 ‘노바디’를 불법으로 리메이크한 동영상이 공개돼 파장이 예고되고 있다.

캄보디아 여성그룹 RHM은 원더걸스 ‘노바디’의 의상과 안무를 그대로 따라했으며, 텔미춤, 총알춤 등 원더걸스의 대표적인 춤을 그대로 배껴 선보이고 있다. 이 동영상은 크메르어로 번안해 부르는 RHM의 모습을 담은 것으로, 세계적인 동영상 사이트 유투브에 올라와 주목을 받고 있다.

문제는 원더걸스 측과 사전 협의가 없었다는 점이다. 특히 기존의 UCC와는 달리, 상업적인 목적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단으로 사용됐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원더걸스의 소속사 JYP측은 “원더걸스의 인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하고 있지만 추후 상황을 지켜본 후 대응을 고려할 생각이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sted by 나에게오라

   
▲ 사진/원더걸스 '노바디' 불법 카피 한 캄보디아 그룹 RMH
최근 인터넷상에는 캄보디아 여성 4명으로 구성된 그룹 RHM이 원더걸스 ‘노바디’를 부르는 동영상이 올라와 화제다.

동영상에서 이들은 한국어가 아닌 크메르어로 번안해서 ‘노바디’를 부르며 앞부분에선 ‘텔미’ 안무를 그대로 따라했으며, 노바디 안무와 의상 등 원더걸스의 ‘노바디’ 콘셉트를 그대로 따라했다.

그동안 인터넷상에는 팬들이 따라한 원더걸스의 ‘텔미’ ‘소핫’ ‘노바디’ 동영상이 인터넷에 올라와 화제가 된 바 있지만 그룹 RHM는 상업적 이익을 위해 JYP측과 사전 협의나 공식 퍼블리싱 계약 없이 무단으로 제작한 것.

원더걸스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불법 캄보디아 ‘노바디’에 대해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JYP엔터테인먼트 언론을 통해 “해당 그룹과 퍼블리싱 계약을 맺지 않았다”며 “동영상에 대한 정확한 정황을 알아 본 후 ‘노바디’ 무단 리메이크에 대해 퍼블리싱 담당자와 해외 판권을 가진 소니 측과 함께 공동대응 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또한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캄보디아 ‘노바디’ 뿐 아니라 아시아 각국에서 불법 번안하는 사례에 대해서도 조취를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캄보디아 ‘노바디’ 동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실력과 외모 빼고 콘셉트 완전 복사” “노래방 반주에 뻣뻣한 안무 이왕이면 제대로 따라하지” “노바디에 텔미춤까지 제대로 웃겨주시네” “인기가 정말 높아졌다는 뜻인가? 그래도 불법으로 이러면 안된다” 등의 반응이다.

Posted by 나에게오라
1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