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탁재훈이 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티파니의 몸을 더듬었다는 성추행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거세지자 탁재훈은 억울한 입장을 호소했다. 그는 "성추행이라니 말도 안 된다. 너무 억울하고 절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어떻게 해명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당혹스러움를 감추지 못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KBS 2TV '상상플러스 시즌2'에는 소녀시대 윤아, 수영, 티파니, 유리가 출연했다. 그런데 이날 탁재훈이 방송 도중 티파니의 몸을 만졌다며 문제의 장면이 담긴 동영상과 캡처 사진이 인터넷 포털사이트와 커뮤니티 사이트 등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문제의 장면은 탁재훈이 티파니와 재기차기 게임을 하다 중심을 잃고 넘어지고 일어서는 과정에서 티파니의 몸을 만져다는 것. 네티즌들은 이 과정에서 왼손으로 티파니의 가슴 부위와 하반신을 만졌다고 주장하고 있다.
 
'상상플러스' 게시판과 인터넷에서는 "고의성 있는 행동이다", "성추행이다" 등의 글로 탁재훈을 비난했다. 반면에 일부 네티즌들은 "충분히 있을 수 있는 일인데 너무 민감한 반응이다", "게임을 하다 보면 의도하지 않은 신체적 접촉이 있을 수 있다"며 탁재훈을 옹호했다.

한편, 티파니 측 관계자는 "성추행은 말도 안 된다"며 "당일 너무 재미있게 녹화했는데, 그런 일은 생각도 못했다. 전혀 사실무근이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Posted by 나에게오라

   
 
   
 
<상플>의 MC 탁재훈이 소녀시대의 멤버 티파니를 성추행 했다는 네티즌들의 억지주장에 곤혹을 치르고 있다.

지난10일 방송된 KBS <상상플러스-시즌2>에서는 당시 제기차기를 하던 탁재훈은 제기 차기 말미에 티파니와 겹치면서 넘어진 것이 문제의 발단이 됐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방송이 끝남과 동시에 상상플러스 게시판에 찾아와 “탁재훈씨가 티파니의 몸을 만졌다”는 다소 억지스러운 의혹을 제기했다.

네티즌들에 따르면, 당시 탁재훈은 넘어지는 과정에서 티파니의 가슴 부위를 밀쳤고 넘어지는 도중에는 하반신을 만졌으며, 또 일어나는 과정에서 티파니의 엉덩이와 무릎부분을 의도적으로 쓰다듬었다는 것.

이에 대해 <상상플러스>의 제작진은 “걸려서 같이 넘어지는 상황에 순식간에 벌어진 일인데 일부러 그랬을 수 있겠는가”라며 “그 장면만 짧게 뽑아 계속 돌리며 문제가 제기됐지만 편집을 하며 여러 번 봤음에도 전혀 그런 방식으로 보지 못했다”며 “성추행은 말도 안된다”고 일축했다.

성추행의 당사자로 지목된 탁재훈 역시 “억울하다. 어떻게 해명을 해야할지도 모르겠다” 며 당혹스러운 심정을 전했다.

한편, 대부분의 네티즌들과 시청자들은 이번 일에 대해 “너무 억지스러운 일부 팬들의 주장”이라고 받아들이고 있다. / 이청원 기자

Posted by 나에게오라

탁재훈 ⓒ CU미디어

[SSTV|박정민 기자] 탁재훈이 '티파니 성추행설'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탁재훈은 12일 한 언론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10일 방송된 KBS 2TV '상상플러스'에 게스트로 나온 티파니의 몸을 만졌다는 네티즌들의 의혹에 대해 자신의 심경을 털어놨다.

탁재훈은 "중심을 잃고 넘어지다보니 양팔이 옆으로 벌어진 것"이라며 "그런 장면만을 교묘하게 캡쳐해 의혹을 제기한다면 누가 방송을 할 수 있겠냐"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이어 "소녀시대 팬들이 워낙 많고 민감하게 반응하는 세대들이라 그러는 것이라 생각하고 이해한다"며 "제작진이 편집을 위해 수차례 돌려보고 그대로 방송에 내보낸 것인데 문제가 없는 것 아니냐"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탁재훈은 "이런 논란에 휩싸이게 만드는 세상이 무섭고 당혹스럽지만 본연의 자리에서 꿋꿋하게 최선을 다하겠다"는 말과 함께 인터뷰를 마무리 했다.

한편, 탁재훈은 시청자들이 문제의 장면만을 방송 캡쳐해 해당 프로그램 게시판에 올리며 논란에 휩싸였다. 시청자들은 프로그램 게임 도중 탁재훈이 넘어지기 직전에 티파니의 가슴 부위를 밀쳤고 넘어지며 하반신을 만졌다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ahaTV.co.kr]
Posted by 나에게오라
7일 서울 강남 임페리얼팰리스 호텔서 비공개 결혼
노컷뉴스 영화팀 황성운 기자


백도빈과 정시아 커플이 정식 부부로 첫 발걸음을 내딛었다.

두 사람은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페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수많은 하객들의 축복 속에 웨딩마치를 울렸다.

비공개로 치러진 결혼식에서 주례는 백도빈 가족과 친분이 있는 교회의 목사가, 사회는 배우 유건이 맡았다. 또 정시아와 함께 MBC에브리원 '무한걸스'에서 호흡을 맞춰왔던 김신영, 백보람 등과 가수 서문탁, 소녀시대 티파니가 축가를 불러 새로 탄생한 부부를 축복했다.

중견배우 백윤식의 아들인 박도빈과 정시아는 지난해 영화 '서바이벌'을 촬영하면서 서로에 호감을 느껴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이들은 두 사람은 영화 촬영 뒤 본격적으로 교제를 시작했고, 약 1년 여 열애 끝에 화촉을 밝히게 됐다. 4박 5일간 태국으로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서울 방배동에서 신접살림을 시작한다.

이날 결혼식에는 문소리-장준환 부부를 비롯해 박용우, 박인환, 이한위, 김을동, 엄정화, 김자옥, 팀, 에이미, 티파니, 박준규, 김윤석, 이영진, 이하늘 등 다양한 선후배 연예인들이 참석해 신혼부부의 앞길을 축하했다.

한편, 백도빈은 영화 '타짜', '1724 기방난동사건' 등에서 개성있는 연기를 선보였고, 정시아는 '놀러와', '무한걸스', '여사부일체' 등을 통해 4차원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정시아는 결혼과 함께 모든 예능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jabongdo@cbs.co.kr
Posted by 나에게오라
1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