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중화영웅'에 해당되는 글 1건


 

 

세상을 구한 영웅의 기개, 목숨과 바꾼 남자의 사랑

1913년의 어느 아침. 화영웅(정이건 분)은 위대한 무예가 금오 사부(황추생 분)를 만나기 위해 먼길을 떠난다. 불길한 징조인 6월의 눈이 내리고 있었다. 사부의 제자로 받아들여진 영웅이 짐을 꾸리기 위해 돌아와 보니 집은 피 냄새로 진동했고 기둥엔 부친의 시체가 걸려 있었다. 그가 없는 동안 중국을 병들게 한 서양인들에 대한 탄원기사를 쓴 부친을 살해하기 위해 찾아든 이방인들이 집을 습격했고, 영웅의 가족들을 몰살한 것이다. 영웅이 돌아오기만을 기다렸던 모친은 영웅에게 부친을 살해한 자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마지막 숨을 거둔다.

 증오와 복수심으로 가득 찬 영웅은 살인자들을 찾아내 ‘붉은 검’으로 처단하지만 쫓기는 신세가 되자 미국으로 도피할 계획을 세운다. 떠나기 전날 밤 영웅은 그의 연인 재유(양공여 분)를 만나 이별의 슬픔을 나누며 몸과 마음을 함께 한다. 그리고 재유는 영웅의 아이를 갖는다. 긴 항해 끝에 미국에 도착한 영웅. 그곳에서 그의 생활은 비참함 그 자체다. 집단 노동과 형편없는 음식, 그리고 쥐꼬리만한 월급으로 비인간적인 대우에 고통받지만 연인 재유를 다시 만날 날만을 기다리며 희망으로 버텨나간다. 그러던 중 감독관에게 저항했던 광부가 시체로 발견되고, 감독관에게 적대적이었던 영웅은 그 살인죄로 누명을 써 모래 속에 파묻히는 형벌을 받는다.

 그러나 금오사부가 보낸 가면 무사가 영웅을 구하러 도착하고, 영웅은 목숨을 건 탈출에 성공한다. 그때 재유는 영웅을 만나기 위해 미국에 도착하지만 영웅은 그곳에 없고 두 사람은 엇갈림의 시간들을 보낸다. 그 후 차이나타운에서 인력거 운전수가 되어 재유를 기다리던 영웅은 우연히 인력거를 타려고 기다리던 재유를 만나고, 오랜 이별 끝에 재회한 두 사람은 생에 가장 행복한 시간들을 보낸다. 그러나 행복한 순간은 잠시, 금오 사부에게 패하여 눈까지 멀게 된 일본 무사(이찬삼 분)는 복수심에 금오 사부의 제자인 화영웅을 제거하기 위해 다섯 무사를 급파한다. 화영웅과의 첫 번째 결투에서 다섯 무사는 극심한 부상을 입고, 영웅은 그 중 수라(서기 분)의 생명을 구한다. 영웅을 죽이는 것이 그녀의 임무였지만 수라는 영웅을 향한 안타까운 사랑을 시작하는데.

 

다운로드정보(무료) http://bomulbox.kr/?gm=u1jss&inty=MVON

 

* 영화에 대한 의견및 감상평을 댓글에 남겨주세요 ^^

 

Posted by 나에게오라
1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