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명고가 첫방송되며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10일 방송분 SBS 대하사극 '자명고' 첫방송은 태추(윤서현 분)에게 낙랑공주(박민영 분)가 잠들어 있는 곳을 묻던 호동(정경호)은 태자책봉을 코앞에 두고 분란거리를 만들지 말라는 말을 듣고 주춤거린다.

 

호동이 나타났다는 보고를 받은 왕홀(이주현)은 반드시 생포해 고구려의 노예로 있는 백성과 교환하겠다며 결의를 다진다.한편 송매설수(성현아)는 저잣거리 광대들의 놀림감밖에 안되는 호동과 자신의 아들 해애우가 태자자리를 다투고 있다는 사실에 자존심이 상한다.

 

대무신왕(문성근)은 낙랑놈들이 수그러들지 않는 이유가 뭐냐며 을두지(이영범)를 다그친다.을두지는 또다른 왕녀가 살아있어 낙랑백성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는 것 같다고 보고한다.

 

대무신왕은 낙랑의 백성들도 굽어 살펴달라는 호동을 향해 임금과 생각이 다른 아들은 정적일 뿐이라고 소리치며 자명(정려원 분)의 목을 가져오는 날 호동을 태자로 세우겠다고 선언하며 스토리가 전개된다.


또 이어 방송하는 '자명고'2화에서는 몸에 독이 퍼지며 정신을 잃어가던 자명(정려원)은 라희(박민영)가 북을 찢으려는 순간 혼신의 힘을 다해 단검으로 라희의 어깨를 찌른다.

 

수세에 몰리던 자명은 호동(정경호)이 죽어도 살 수 있겠냐는 라희의 말을 듣고 멈칫 거리다 라희의 칼을 맞고 쓰러진다.호동은 군사를 이끌고 반란을 일으킨 타호태를 쫒아가 창을 던져 쓰러 뜨린다.

 

일품(여욱환)과 차차숭(이원종)은 미추(조미령)와 함께 목숨이 경각에 달린 자명을 태우고 왕검성 외곽을 달린다.보륵의 다리에 매어 놓은 찢겨진 자명고의 조각을 확인한 호동은 낙랑으로 가자며 군사들을 독려한다.

 

대무신왕(문성근)은 낙랑국을 멸망시킨 장본인은 걸을 자격이 없다며 기어 오라고 모욕을 준다.자명은 혼수상태에서 깨어나자 마자 낙랑으로 돌아가겠다고 우기지만 일품은 낙랑과 고구려 호동 모두 다 잊으라며 자명을 제지한다.

 

한편, 자명고 첫방송에 앞서 2종류로 제작된 포스터 정려원의 원샷과 포옹신이 공개되 화제가 된바 있다.

Posted by 나에게오라

꽃남연장으로 방송 3사가 묘한 대결구도를 이루게 된다.


'꽃남' 제작사 그룹 에이트 측은 "최근 1회 연장에 대한 논의가 오갔고 아직 모든 출연 배우들이 동의한 것은 아니지만, 1회 연장은 매우 긍정적"이라고 밝혀 KBS2 월화드라마 '꽃보다 남자'가 1회 연장해, 오는 31일 종영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따라서 후속작으로는 '남자 이야기'가 4월 6일 월요일 첫 전파를 타게 된다.

한편, '꽃남'과 경쟁을 벌이고 있는 MBC와 SBS의 드라마 편성도 치열하다.

SBS는 일찍 MBC '에덴의 동쪽'을 피하고 '꽃남' 후반부와의 대결을 위해 김수현 작가 스페셜 방송 6부작을 편성, 새 월화 대하사극 '자명고'의 방송을 늦춰 오는 10일 첫 전파를 탄다.

공교롭게도 MBC 또한 새 월화드라마 '내조의 여왕' 긴급편성에 따른 촬영시간 확보와 첫 방송을 월요일에 맞추기 위해 '에덴의 동쪽' 1회 추가와 스페셜 방송 1회 등 총 2회 연장을 결정해 SBS '자명고'는 여전히 MBC '에덴의 동쪽'과 시청률 경쟁에 맞붙게 된 것.

따라서 SBS는 9일 '자명고' 스페셜 방송 이후, 10일 1, 2회 연속 방송하는 등 시청률 경쟁에서 월화극 자리를 확보하기 위한 방침을 세우기도 했다.

Posted by 나에게오라
1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