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워도 다시한번 다시보기'에 해당되는 글 1건


KBS 수목드라마 ‘미워도 다시 한 번’이 어머니 최명길과 미래의 며느리 박예진의 한판승부가 시청자의 눈길을 끌고있다.

 

 

 

제10회에서 최윤희(박예진)에게 아들 민수(정겨운)의 신부이자 자신의 며느리자리를 제안했다. 정치인과 스캔들로 9시 뉴스 앵커에서 물러난 윤희에게 구원의 손길을 내민 셈이다.

 

특히 ‘제2의 힐러리’를 꿈꾸는 윤희에게 부과 권력을 동시에 손아귀에 거머쥐며 재기의 발판을 마련하는 최상의 조건이다. 그 순간 실소를 터트리며 그 제안을 단칼에 거절한 윤희였다.

 

하지만 이모부가 사기를 당해 집을 날리고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야심 차게 준비 중이었던 토크쇼마저 명진 그룹에서 방송을 취소시키는 등 사면초가에 몰리자 명인(최명길 분)의 제안을 받아들이기로 결심한다.

 

11일 방송될 제 11회에서 윤희는 자신이 직접 작성한 결혼계약서를 명인에게 내밀며 제안을 수락한다. 계약서 내용에는 윤희가 민수가 결혼 시 얻게 되는 명진 그룹 내 지분, 아이를 낳았을 시 얻게 되는 추가 지분까지 상세하게 기술되어 있어 흡사 미국 할리우드 톱스타나 상류층이 결혼 시 체결하는 혼전계약서를 떠오르게 한다.

 

하지만 결혼당사자간의 계약이 아닌 결혼 전 시어머니와 예비 며느리간의 계약체결은 다소 파격적인 설정이다.

 

앞으로의 스토리는 두 여인의 야망으로 희생되는 민수가 이런 사실은 꿈에도 상상하지 못한 채 자신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하는 윤희를 진심으로 사랑하게 되고 이후에 명인과 윤희의 계약사실을 알게 되며 극의 파란을 몰고 올 전망이다.

Posted by 나에게오라
1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