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IMGALT-->


일본 출신 탤런트 유민(일본명 후에키 유우코)이 4년 만에 한국 안방극장에 복귀해 화제다.

최근 일본 활동에 전념하며 국내 활동을 접었던 유민은 이번 작품을 통해 한국으로 컴백할 예정이다.

2005년 SBS TV '불량주부' 출연 이후 일본에서 활동했던 유민은 이병헌, 김태희, 김소연이 출연하는 드라마 '아이리스'를 시작으로 한국 활동도 시작할 예정이다.

유민은 '아이리스'를 통해 2003년 SBS TV '올인'에서 인연을 맺은 이병헌과 6년 만에 일본 내각 정보조사실 국제부 소속 에리코 역으로 재회하게 됐다.

유민이 연기하는 에리코는 일본에서 체포된 현준(이병헌)을 취조하던 중 그의 비범한 능력을 알아보고 교도소에서 빼내 비밀 임무를 시키며 이병헌과 밀접한 호흡을 맞추게 된다.

한편, 유민은 그 동안 일본에서 '어텐션 플리즈' '호텔리어' 등의 드라마와 영화 '츠키가미'에 출연했으며 10일 일본 아키타현에서 촬영을 시작한 '아이리스' 촬영에 조만간 합류할 예정이다.


국내최대 영화예매 사이트 맥스무비

Posted by 나에게오라



















영화/음악/동영상/티비/무료이벤트등 정보 공유
나에게오라